만취해 주차장서 차량들 들이받고 '쿨쿨'…경찰 수사

술에 만취한 채 주차된 차량 여러 대를 들이받고 그대로 차 안에서 잠이 든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17일 경찰 등에 따르면 운전자 A씨는 전날 오후 11시 46분께 서울 양천구 신정동의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차량을 운전하다가 주차돼있던 차량 7∼8대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사고 후 차 안에서 그대로 잠이 들었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발견됐다.

사건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