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장·경북지사 국회에 신공항 특별법 협조 요청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17일 국회를 방문해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을 성공적으로 건설하도록 특별법 제정에 협조를 요청했다.

권 시장과 이 지사는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조응천·이헌승 간사 등 법안심사소위 위원, 김상희 국회 부의장,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를 잇달아 만나 신공항 추진 상항을 설명했다.

또 관련 주요 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와 국비 지원을 위한 특별법이 이달까지 통과하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부탁했다.

특별법안은 홍준표 의원안(대구통합신공항특별법)과 추경호 의원안(대구경북신공항건설특별법)이 각각 발의된 상태다.

두 법안은 지난 15일 공청회를 시작으로 입법 절차에 들어갔으며 이날 국토교통위 법안심사소위 심사, 국토교통위 전체 회의, 법사위 심사, 본회의 상정 등 일정을 남기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5개 시·도가 약속해놓고 부산·울산·경남만 따로 공항을 만든다면 대구·경북도 공항을 잘 짓도록 재정지원과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등을 담보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대구시장·경북지사 국회에 신공항 특별법 협조 요청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