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 남원] 지리산에 상고대 '활짝'

17일 전북 남원시 산내면 지리산 연하천대피소 일대에 상고대가 활짝 피어 한 폭의 설경을 연출했다.

상고대는 기온이 0도 이하일 때 대기 중에 있는 수증기가 승화해 차가워진 물체에 붙는 것으로 '나무서리'라고도 부른다.

[픽! 남원] 지리산에 상고대 '활짝'

이른 아침 지리산을 찾은 등산객들은 순백의 설경을 구경하며 황홀감을 만끽했다.

(글 = 김동철 기자, 사진 = 지리산국립공원 전북사무소 제공)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