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TV 영상, 모바일로 경찰에 간편 제공…서초구 시스템 구축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경찰에 폐쇄회로(CC)TV 영상을 빠르게 제공해 신속한 수사를 돕는 모바일 시스템을 전국 최초로 구축했다고 17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현재 관내에는 CCTV 3천704대가 있다.

그간 범죄로 인해 CCTV 영상이 필요하면 경찰은 직접 구청을 방문하거나 여러 절차를 밟아 온라인으로 신청해야 이를 받아 갈 수 있었다.

구가 만든 시스템은 별도 애플리케이션 없이 경찰이 인터넷 웹사이트에 접속해 CCTV 위치를 확인하고 영상 정보를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신청 공문이나 보안서약서 등 필요 문서는 웹사이트에 등록할 수 있게 해 간소화했다.

제공 영상은 일정 기간 경과 시 자동 파기되게끔 해 개인정보 보호에도 힘썼다.

구는 "구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경찰과 유기적인 협조 체제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