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월드, 이달 말 '무신사 전용 상품' 선보인다

이랜드월드는 지난 16일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와 공동으로 상품을 기획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양사는 이랜드월드가 운영하는 뉴발란스와 스파오, 후아유 등 3개 브랜드의 무신사 전용 상품을 선보인다.

단독 상품의 디자인과 생산, 홍보, 판매 등에도 협력한다.

최운식 이랜드월드 대표는 "이랜드 패션 브랜드 특유의 강점을 밀레니얼 세대가 신뢰하는 온라인 플랫폼 무신사를 통해 전달하는 기회"라며 "빠른 속도로 성장해 온 무신사에도 이랜드의 콘텐츠가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랜드월드 패션 브랜드의 무신사 전용 상품은 이달 말 출시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