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안의 중대성을 인식해 철저한
수사로 엄정하게 조치하겠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사진=게티이미지뱅크

60대 행인을 폭행한 30대 남성이 모텔에서 검거됐다.

16일 경북 구미경찰서에 따르면 상해 혐의로 A(31)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4일 오전 10시20분께 구미시 원평동 금오시장 골목길에서 귀가하던 B(65)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씨에게 "뭘 쳐다보냐"라고 말했다. 이에 B씨는 "아는 사람인 줄 알고 봤습니다"란 대답을 한 뒤 무차별적으로 폭행을 당했다.

A씨는 B씨의 얼굴과 가슴 등을 집중적으로 때렸다. 이에 B씨는 눈가를 꿰매고 코와 가슴 등에 상처를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날 원평동의 한 모텔에서 A씨를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사안의 중대성을 인식해 철저한 수사로 엄정하게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