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 생일 맞아 저소득층 아동 위해 3천만원 기부

BH엔터테인먼트는 소속 배우 박보영이 지난 12일 본인의 생일을 맞아 3천만원을 기부했다고 16일 밝혔다.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굿네이버스에 전달된 기부금은 위생용품 지원 등 저소득 가정 여아들의 성장을 위해 사용된다.

박보영은 "성장기에 접어든 아이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지만 온정이 필요한 아이들을 위해 많은 분이 좋은 일에 동참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박보영은 앞서 지난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5천만원을 기부하는 등 나눔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한편 박보영은 올 상반기 방송 예정인 드라마 '어느 날 우리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서 웹소설 편집자 탁동경 역을 맡아 준비 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