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는 LG헬로비전과 함께 국내 창작 뮤지컬 '명성황후'를 IPTV 서비스 U+tv와 케이블TV 서비스 헬로tv에서 실시간 독점 중계한다고 15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으로 위축된 공연계에 활력을 불어넣고 미디어 콘텐츠의 다양성을 높이는 상생 전략의 일환으로 이번 실시간 중계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올해 25주년 기념 공연으로 새롭게 단장한 '명성황후'는 한국 창작 뮤지컬 최초로 미국 브로드웨이와 영국 웨스트엔드에 진출한 대형 공연이다.

이번 실시간 중계는 예술의전당 영상화 사업으로, 9대 이상의 중계 카메라로 여러 각도에서 역동적인 화면을 제공한다.

고객들은 이달 27일(19시 30분)과 28일(14시)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열리는 무대를 TV에서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U+tv에서는 280·281번, 헬로tv에서는 275번 채널로 시청할 수 있다.

시청 티켓은 15일부터 U+tv 및 헬로tv에서 살 수 있으며, 이용료는 2만원(부가가치세 별도)으로 현장 티켓 대비 최대 85% 저렴하다.

정대윤 LG유플러스 미디어파트너십담당은 "공연장 방문이 어려운 고객들이 실시간으로 배우들의 표정과 목소리 등을 실감 나게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유익한 콘텐츠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뮤지컬 '명성황후', U+tv·헬로tv로 안방에서 즐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