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달리던 BMW 차량서 불…운전자 대피

14일 오후 7시 41분께 전북 완주군 이서면 호남고속도로 상행선 165.6㎞ 지점을 달리던 BMW 520D 차량에서 불이 나 20여 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차량 내·외부가 모두 타 2천800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피해가 발생했다.

운전자는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 진술을 토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