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발생 273명, 해외유입 30명
(사진=뉴스1)

(사진=뉴스1)

9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300명대 초반을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03명 늘어 누적 8만1487명이라고 밝혔다.

전날(289명)보다 14명 늘어나면서 200명대로 떨어진 지 하루 만에 다시 300명대를 나타냈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273명, 해외유입이 30명이다.

최근 1주일(2.3∼9)간 일별 신규 확진자는 467명→451명→370명→393명→372명→289명→303명 등이다. 이 기간 200명대가 1번, 300명대가 4번, 400명대가 2번이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