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메텔 "무기력이 날 지배했다"
BJ 메텔 사망 전 유튜브로 마지막 인사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BJ 메텔 유튜브 캡처

BJ 메텔 유튜브 캡처

아프리카TV BJ 메텔이 사망했다. 향년 36세.

메텔의 사망 소식은 4일 그가 운영하는 마사지샵 공식 카페에 공지됐다.

마사지샵 관계자는 “메텔 원장께서 2021년 2월 3일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드립니다”라고 알렸다.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 및 고인 가족의 뜻에 따라 조문은 받지 않기로 하였으니 양해 부탁드린다”고 안내했다.

같은날 오후 메텔의 유튜브 채널에는 '그동안 감사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 영상은 메텔이 사망 전 예약 업로드를 한 것이다.

메텔은 "처음에 '마사지 여신'이라고 불려서 신기했다. 섹시한 콘셉트로 나가보기도 했고, 상업적으로 접근을 했던 것 같다"고 입을 열었다.

5분여간 메텔이 담담히 마지막 심경을 전한 해당 영상은 게재된 지 13시간만에 60만회 조회됐다.

앞서 메텔은 인터넷 방송 플랫폼 아프리카TV에서 방송을 진행하던 중 성희롱성 내용의 쪽지를 받고, 운영 중인 마사지숍과 방송 채널에 악성 댓글 등을 받는 고충을 털어놓은 바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