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의 개항장 야경 모습. 인천관광공사

인천의 개항장 야경 모습. 인천관광공사

인천관광공사는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2019~2020년 정보공개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정부의 정보공개 종합평가는 2019년과 2020년 1~8월 기간 동안의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교육청 등 약 580개 기관을 대상으로 했다.

인천관광공사는 정보공개 분야의 제도 설계, 규정 제정, 법규와 규정에 따른 정보공개 운영 전반에 대해 지속적인 개선에 나섰다. 사전정보 공표 등록건수, 사전정보 공표 충실성, 정보목록 공개율, 비공개 세부기준 적합성, 청구처리 적정성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홍정수 고객홍보팀장은 “정보공개포털과 내부시스템의 연계를 추진해 신속한 대국민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인천=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