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증권, 코로나 종식 기원 성금

하이투자증권은 2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종식을 기원하며 조성한 기금 2억여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 전달식에는 김경규 하이투자증권 대표(왼쪽)와 송필호 전국재해구호협회장(오른쪽)이 참석했다. 지난해 9~12월 발생한 WM사업부 위탁매매 순수익 중 1%를 모아 기금을 적립했다. 개인투자자의 증시 참여 확대로 늘어난 WM사업부 수익을 사회에 일부 환원하자는 차원에서 기금을 모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