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고양시는 14일 10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추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 중 1명은 덕양구 강북성심요양병원 환자다.

이 요양병원에서는 지난해 12월 30일 종사자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뒤 입소자 195명, 종사자와 간병인 105명 등 총 300명을 대상으로 한 전수검사 결과, 이날까지 총 25명이 차례로 확진됐다.

이날 고양에서는 이 환자 외에 가족 간 감염 4명, 지역 확진자 접촉 3명, 감염경로 미확인 2명 등 9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보건 당국은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를 확인하는 등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