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브리프
부산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부산지역 문화예술인에게 1인당 50만원을 정부 지원금과 별개로 긴급생계 지원금을 지급한다. 심각한 경영난을 겪는 관광업계에도 재난지원금 50만원씩 지급한다. 지원 대상에는 여행업, 관광숙박업, 야영장업, 외국인관광도시민박업 등 관광진흥법상 모든 등록업종과 휴업업체가 포함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