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당한 취재 지원, 가짜뉴스는 배격
“도민 알권리 제고 위한 초석 될 것”
충남도 “취재활동 보장, 투명한 정보공개”...한국기자협회와 협약

충청남도와 한국기자협회가 투명한 정보제공과 도민의 알권리 증진, 가짜뉴스 배격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김동훈 한국기자협회장은 11일 도청 상황실에서 ‘가짜뉴스 배격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도와 기자협회는 투명한 행정, 올바른 정보전달을 통한 공정사회 조성, 도민의 알권리 증진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도는 행정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기자의 정당한 취재를 적극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또 기자의 자유로운 취재 활동을 보장하고, 오보 방지를 위해 충분한 자료를 제공하기로 했다.

기자협회는 회원(기자)들이 가능한 모든 자료와 취재원의 확인을 거치고, 확인되지 않은 정보를 활용한 기자작성은 자제하기로 했다.

양 지사는 “지금과 같은 비상시국에서 거짓 정보를 유포하는 것은 반사회적 행위와 같다”며 “가짜뉴스 대응이 언론의 자유를 위축시키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성=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