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 관련 이미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범죄 관련 이미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인터넷 방송 BJ(진행자)가 술에 취한 상태로 본인의 극단적 선택 시도 장면을 생중계했다.

3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28분쯤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는 A(35)씨가 목숨을 끊으려 하는 장면을 시청자가 목격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위치 추적을 통해 A씨가 대구 수성구 원룸에 살고 있는 것을 확인하고 출입문을 부순 뒤 내부로 진입했다.

A씨는 화장실에 쓰러진 채 발견됐고, 현장에서 응급 처치를 받은 뒤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고 당시 술에 취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관계자는 "시청자의 빠른 신고 덕에 다행히 구조했다"고 말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