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위험성평가 시스템 KIBO-RAS 구축 등 인정
기술보증기금, 금융 공공기관 최초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 획득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은 금융분야 공공기관 최초로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인 ‘KOSHA-MS’를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KOSHA-MS’는 사업장에서 산업안전보건체계 구축을 위해 계획 수립부터 실행, 점검, 환류의 모든 과정에서 운영되는 시스템에 대해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 산업안전보건법의 요구조건과 국제표준인 ISO45001의 장점을 반영한 기준으로 평가해 인증하는 최신 안전보건경영체계 인증제도다.

기보는 예방적 산업안전을 위해 안전보건 경영방침 선포, 자체 위험성평가 시스템인 KIBO-RAS 구축 등의 일련의 산업안전보건 활동 및 관리체계를 구축해 선제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제조업 등에 비해 비교적 산업재해 위험이 낮은 업무환경이지만 이번 인증 획득을 계기로 보다 안전한 일터 조성의 기반을 마련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기보의 임직원뿐만 아니라 주요 고객인 중소벤처기업, 나아가 일반 국민의 안전을 경영의 최우선 가치로 삼고 안전보건경영활동을 전개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체계적인 안전보건경영활동 뿐만 아니라 중소벤처기업의 산업안전 환경개선을 위한 안전인프라보증 등을 통해 중소벤처기업의 안전경영 확산에 앞장서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