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이후 첫 500명대
사진=뉴스1

사진=뉴스1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6일 0시 기준 583명 늘었다. 국내 누적 확진자는 3만2318명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신규 확진자 583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지역발생은 553명, 해외유입이 30명이다.

지역감염이 가파르게 늘어나는 추세다. 학교 학원 교회 요양병원 사우나 유흥주점 군부대 교도소 에어로빅 학원 등 각종 소모임을 고리로 한 집단 감염이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8일부터 19일 연속 세 자릿수를 이어가고 있다. 300명을 넘긴 날은 8차례다. 500명대는 이달 들어 처음이다.

윤진우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