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독립운동가 33인의 이야기 웹툰 책자 기증식’ 개최

은수미(사진 오른쪽) 성남시장은 25일 시청로비에서 김원웅 광복회장으로부터 '독립운동가 33인의 이야기' 웹툰 책자를 기증 받았다. 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는 시청 로비에서 은수미 성남시장과 김원웅 광복회장, 노재천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25일 독립운동가 33인의 이야기 웹툰 책자 기증식을 했다.

기증받은 웹툰 책자는 앞서 지난 625일 광복회가 시와의 협약에 따라 출판비 45000만원을 들여 출간한 33권 전집 1000세트 중 20세트(660).

이 웹툰 전집은 성남문화재단이 지난해 8월부터 다음 웹툰에 연재 중인 김구, 정정화, 홍범도, 남상목, 윤봉길, 박상진 등 33명 독립운동가의 삶을 다뤘다.

시가 내년 말까지 3개년 계획으로 진행 중인 ‘100인 독립운동가 웹툰 제작 프로젝트1차 완성본이기도 하다.

시는 웹툰 전집을 성남시청 하늘 북카페, 관내 도서관 등에 비치해 시민 독서를 권장할 계획이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독립운동가 100웹툰 제작 프로젝트 추진과 민족정기 계승 발전에 힘쓴 공로로 이날 광복회가 주는 감사패를 받았다.

‘100인 독립운동가 웹툰 제작 프로젝트2차 작품은 지난 815일부터 교육방송 웹툰 플랫폼 EBS툰에 연재 중이며, 안창호, 김하락, 방정환, 부춘화 선생 등 새롭게 선정한 독립운동가 33명을 만날 수 있다.

내년에는 남북공동 합작 추진 예정인 안중근 의사편을 포함한 34명의 독립운동가를 웹툰으로 제작해 단계별 프로젝트를 완성할 계획이다. 성남=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