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지사는 6일 김경수 경남지사가 드루킹 댓글 사건으로 1·2심에서 연달아 유죄 판결을 받은 데 대해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경기도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한 후 기자들과 만나 "같은 행정을 맡은 사람으로서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대법원 재판이 남아있으니 잘 수습되길 바란다"며 "경남도정도 잘 수행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