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지역 고속도로의 사고 처리와 안전을 담당하는 경기북부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고순대)가 창설됐다.

경기북부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 창설…7개 노선 292㎞ 담당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23일 남양주시에 있는 고속도로순찰대 제13지구대 청사에서 창설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경기북부경찰청 고순대는 수도권 제1 순환선·구리 포천선·서울 춘천선 일부 구간과 경기남부권 등에 있는 중부선·2중부선·중부내륙·제2영동고속도로 등을 관할한다.

그동안 경기북부경찰청에 고순대가 없었던 탓에 관내 고속도로에서 사고가 나면 경기남부청이나 인천청, 충북청에서 사건 처리를 해왔다.

경찰 관계자는 "타 지방경찰청 고순대에서 경기 북부권까지 출동 시간이 1시간 넘게 걸리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제 20분 이내 출동이 가능해져 신속 대응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문수 경기북부지방경찰청장은 창설식에서 "고속도로의 교통안전 확보와 법 집행 과정에서 인권보장에 앞장서야 하며, 난폭운전 등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엄중히 법 집행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