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월 경기도 구리시에서 발생한 싱크홀 모습. 사진=뉴스1

지난 8월 경기도 구리시에서 발생한 싱크홀 모습. 사진=뉴스1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싱크홀이 발생해 왕복 4차선 도로가 통제됐다.

경찰과 구청에 따르면 22일 오후 10시께 왕복 4차선 도로에 가로 6m·세로 5m·깊이 2.5m 규모의 싱크홀이 발생했다.

경찰과 구청은 인도를 포함해 차로 2개를 통제하고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다.

싱크홀 발생 당시 현장에서 지반공사가 이뤄지고 있었지만,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상수도관에서 발생한 누수가 영향을 줬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구체적인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