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부산방향)휴게소, 코로나 19 열화상 카메라 설치

한국도로공사 옥천(부산방향)휴게소는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고 이용 고객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열화상카메라를 설치(사진)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휴게소 측은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한 곳에 상시 근무자를 배치, 방문객을 모니터링하고 코로나19 예방수칙을 홍보하는 등 예방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방문자 체온이 37.5℃ 이상이면 비접촉식 체온계로 발열 체크를 추가로 하고 고열이 확인되면 보건소 선별진료소로 안내할 계획이다.

휴게소 관계자는 “열화상 카메라 설치를 비롯해 다중 이용시설 방역으로 코로나19의 지역 유입과 확산을 철저하게 막겠다”며 “앞으로도 전 직원이 합심해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옥천=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