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순환 그린조이 회장,고향 하동 사랑 재난성금과 용품 전달

최순환 하동군향우회 회장(그린조이 회장,왼쪽)은 지난달 28일 여름 장마와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경남 하동군민들에 써달라며 재난 폭우피해성금 5000만원과 생활용품 3500만원을 윤상기 하동군수(오른쪽)에게 전달했다.

재부하동군 향우회 회장단 및 임원진 10여명은 이날 하동군청을 찾아가 폭우로 가옥등 구민들이 비피해로 시름에 빠져있는 하동군 화개장터등 관내 피해주민들을 위해 재난성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최 회장은 하동군청 관계자들과 피해주민대표단들에게 작은 성금과 용품이지만 피해를 입은 고향주민들이 하루빨리 정상을 되찾아 생업이 정상화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최 회장은 하동군 관계자들에게도 폭우수해피해 현장에 나가 군민들이 일상생업활동을 하는데도 지장이없도록 모든행정력을 동원해 주민들을 도우고 피해복구현장에서 함께 일해달라고 요청하기도 했다.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