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예원 SBS 아나운서. 한경DB

장예원 SBS 아나운서. 한경DB

장예원 SBS 아나운서가 회사를 떠난다

14일 SBS에 따르면 장예원 아나운서는 이달 31일 퇴사할 예정이다. 앞으로 프리랜서로 활동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2012년 공채 18기로 대학교 3학년 때 SBS에 입사했다.

2014년 브라질월드컵 당시 축구팬들에게 각인된 이후 SBS파워FM '배성재의 텐'에서 '장폭스'라는 별명으로 인기를 얻었다. 최근엔 직접 '장폭스TV'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면서 5만여 명의 구독자들과 소통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