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아청소년과·내과 등 주요 진료과, 저녁 10시까지 진료
서울시보라매병원, 14일 총파업 대비 연장 진료 실시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은 대한의사협회가 주도하는 집단휴진으로 인한 환자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연장 진료를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보라매병원은 총파업 당일인 14일 내과, 외과,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정형외과 등 일부 진료과에서 저녁 10시까지 연장 진료를 시행할 예정이다.

보라매병원은 연장 진료를 위한 의료 인력과 간호와 수납, 검사 등 진료 지원을 위한 인력을 확보했으며, 당일 원활한 진료가 이뤄지도록 할 방침이다.

김병관 보라매병원장은 "총파업으로 인해 여러 의료기관에서의 진료 차질이 불가피한 상황"이라며 "보라매병원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환자분들의 불편함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