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의장, 민주당 대표 후보들에 '지방의정연수원' 설립 건의

송지용 전북도의회 의장이 6일 전북을 찾은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들에게 지방의회의 전문성 강화를 위한 '지방의정연수원' 설립을 건의했다.

송 의장은 이날 오후 의장실에서 이낙연·김부겸·박주민(기호순) 후보를 잇따라 만나 "지방 분권 및 지방 행정개편 특별법에 명시한 지방의원의 전문성과 역량 강화는 국가의 의무"라며 연수원 설립 필요성을 강조했다.

전북도의장, 민주당 대표 후보들에 '지방의정연수원' 설립 건의

그는 "지방의회의 기능과 역할이 확대되는데도 지방의원과 사무직원의 전문성을 높일 교육 기관은 전무하다"며 "전문성 향상 등을 위해 지방의정연수원 설립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송 의장은 "완주군에 있는 지방자치인재개발원의 교육프로그램과 훈련기법을 공동 개발하면 교육 연수의 질적 수준을 높일 수 있다"며 "기숙사, 체육시설 등이 이미 설립된 만큼 별도의 시설 투자 없이 의정역량 교육이 가능하다"고 대안을 제안했다.

이에 대해 세 후보들은 긍정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답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