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소현, 수재민 돕기에 2천만원 기부

배우 김소현(21)이 최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본 수재민들을 돕는 데 써달라며 2천만원을 기부했다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가 5일 밝혔다.

앞서 개그맨 유재석, 배우 유인나, 가수 장윤정, 배우 송중기 등도 폭우 피해 돕기에 힘을 보태는 등 스타들의 성금 행렬이 계속되고 있다.

김소현은 지난해에도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 희망브리지에 1천만원을 기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