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대, 일학습병행사업 성과 평가 2년 연속 우수대학 선정

동서대(총장 장제국) IPP형 일학습병행사업단(IPP사업단)은 ‘2019년도 IPP형 일학습병행 공동훈련센터 성과평가’에서 2018년에 이어 2년 연속 우수대학(A등급)으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고용노동부 주관,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직업능력심사평가원에서 ‘2019년도 재학생 및 P-TECH 일학습병행 공동훈련센터 146개소를 대상으로 조직역량, 사업수행역량, 사업실적, 참가자 만족도 등을 바탕으로 평가한 결과이다.

동서대는 2019년에는 81개 기업에서 총 136명의 학생이 NCS기반 직무훈련과 현장실습을 실시하였다. 일학습병행 참가자들은 과정수료 후 일반근로자로 전환됐다. IPP(장기현장실습) 참가학생들 중 104명이 취업으로 결실을 맺었다.

동서대학교는 IPP장학금 1.6억원을 마련하여 기업부담을 줄이고 참여 학생들을 전폭적으로 지원하는 한편, 현장실습비 및 기업컨설팅 지원을 통해 기업과 함께 성장하는 산학공생협력관계 형성을 위한 노력 등을 높이 평가받았다.

2017년 IPP형 일학습병행사업 운영대학으로 선정되어 산학공생협력모델을 구축하고 산업현장 맞춤형 인재 양성에 힘을 쏟고 있다. 매년 1월에는 참가기업 및 우수 학생들을 초대해 성과보고회를 개최, 기업에 감사패를 전달하고 사업성과를 공유하는 등 IPP형 일학습병행사업 확산 및 산학 네트워킹을 강화하는데 노력하고 있다.

곽준식 IPP사업단장은 “동서대 IPP사업단은 앞으로도 지역 우량기업 발굴 및 기업 수요에 맞는 NCS기반 교육과정 개발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나가며, 기업과 함께 성장할 차별화된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