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 /사진=연합뉴스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 /사진=연합뉴스

남양주도시공사 채용 관련 비리 의혹을 수사하는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3일 남양주시청 시장실 등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압수수색 대상은 시장실과 비서실, 감사관실, 도시공사 시설본부장실 등 총 4곳이다.

앞서 경기도는 감사를 통해 남양주도시공사 감사실장 채용 과정에 조광한 남양주시장 등이 부당하게 개입해 직권남용, 업무방해, 청탁금지법 위반 등의 혐의가 있다고 판단하고 경기북부경찰청에 수사를 의뢰했다.

수사 대상은 남양주시장을 비롯한 시청 공무원, 도시공사 관계자 등 총 6명이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