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헌 등 정책 조사·연구
세종시 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가 29일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이 센터는 수도권과 지방의 상생을 통해 대한민국의 국가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하기 위해 민관협력 기구로 설립됐다. 국가균형발전 정책지원을 위한 정책개발과 조사·연구를 한다. 최근 불거진 △행정수도 개헌과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국회법 개정 촉구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 △미이전 부처·위원회 이전 △세종지방법원·행정법원 설립 △수도권 규제완화 반대·국가균형발전과 관련한 민관 협력 운동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세종=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