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무인 결제 시스템 도입
롯데면세점, 업계 최초 전자가격표 도입…QR코드로 상품 설명

롯데면세점은 비대면 소비 환경을 확대 조성하기 위해 명동 본점의 스마트 스토어에 업계 최초로 전자가격표(ESL)를 도입한다고 22일 밝혔다.

ESL은 상품진열대의 가격표를 디지털화 해주는 장치로, 롯데면세점은 스마트 스토어 디지털 고도화 전략 2단계 전략으로 이를 택했다.

스마트 스토어를 방문한 고객은 ESL의 정보무늬(QR) 코드를 모바일로 스캔해 현장에서 바로 상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롯데면세점은 연말 디지털 고도화 3단계 작업으로 자동 인식·위치 기반 기술을 이용한 무인 결제 시스템을 마련할 예정이다.

자동인식은 QR코드나 바코드를 찍는 대신 스마트 스토어 웹을 통해 상품을 촬영하면 상품 정보를 자동으로 인식하는 인공지능(AI) 기술이다.

스마트 스토어 웹은 매장 입구에 설치된 QR코드를 통해 접속할 수 있다.

롯데면세점은 스마트 스토어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 기술을 시행하고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스마트 스토어를 확대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