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권에 이어 두 번째 권역별 포럼 개최
유은혜, 오늘 순천서 교육청-지자체 미래 교육 협력 방안 논의

교육부는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주재로 21일 전남 순천의 순천만국제습지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교육 대전환을 위한 제2차 권역별 포럼 및 시도교육감 호남권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부산에서 열린 영남권 포럼 이후 두 번째로 열리는 권역별 포럼이다.

유 부총리는 지역 교육 현안을 주민 스스로 해결하기 위해 민·관·학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협력해온 순천의 사례를 살펴보고 미래 교육을 위한 교육청과 지방자치단체의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이후 순천 생태문화교육원으로 자리를 옮겨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김승환 전북도교육감,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이석문 제주도교육감과 호남권 시도교육감 간담회에 참석한다.

유 부총리는 교육격차 해소를 위한 지역별 대책을 점검하고 2학기 준비와 대책, 교육 환경 변화와 교원 정책, 교육 분야 한국판 뉴딜 정책과 관련한 의견을 교환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