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한국소비자원이 기능성 이너웨어(티셔츠) 7개 제품을 대상으로 품질평가를 한 결과 ‘유니클로’ 제품의 항균성능이 균일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안전성, 흡수성 등에 있어서는 성능이 크게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소비자원은 데이즈 ‘올시즌남티반1호(EMARN0115)’, 비와이씨 ‘보디드라이쿨U넥티#1(BWT4575)’, 스파오 ‘크루넥반팔솔리드(SPMRA25U02-00)’, 에잇세컨즈 ‘크루넥반팔(420342LY51)’, 유니클로 ‘에어리즘크루넥T(371-423524)’, 유니클로 ‘에어리즘코튼크루넥T(371-423527)’, 탑텐 ’크루넥반팔(MSA2US1201A)’ 등 기능성 이너웨어 7개 제품의 품질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소비자원에 따르면 안전성은 모든 제품이 관련 기준에 적합했다.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에 따라 폼알데하이드를 시험한 결과, 전 제품이 안전기준에 적합했다. 모든 제품이 흡수성도 우수했다. 땀을 빠르게 흡수하는 정도인 흡수성은 전 제품이 4급 이상으로 우수했고 10회 반복 세탁 후에도 기능성이 유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탁에 의한 수축이나 변형, 보풀 발생 여부 등 내구성과 내세탁성을 시험한 결과도 모든 제품이 양호했다.

건조속도에선 데이즈·유니클로·탑텐 제품이 뛰어났다. 데이즈 ‘올시즌남티반1호(EMARN0115)’, 유니클로 ‘에어리즘크루넥T(371-423524)’, 탑텐 ‘크루넥반팔(MSA2US1201A)’ 제품은 10회 세탁 후에도 건조속도가 다른 제품보다 상대적으로 빨라 우수했다. 소비자원 관계자는 “흡수한 땀이나 물을 빠르게 건조시키는 성능인 건조속도를 시험한 결과, 전 제품이 일반 면 소재 제품보다 건조속도가 빨랐다”고 설명했다.

다만 일부 제품은 항균성능이 일정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유니클로 ‘에어리즘크루넥T(371-423524, 흰색)’은 항균성능이 있다고 표시·광고하고 있지만 개별 제품에 따라 성능차이가 크고, 세탁 후에는 항균성이 99.9%에 미치지 못하는 제품도 있어 균일한 항균성을 기대하기 어려운 것으로 드러났다. 해당 운영사는 소비자원의 권고를 수용하여 해당 제품에 대해 교환 또는 환불을 실시할 예정임을 회신했다.

김남영 기자 ny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