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룩스·클리노믹스,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청구

한국거래소는 소룩스, 클리노믹스 등 2개사의 코스닥 상장예비심사청구서를 접수했다고 13일 밝혔다.

소룩스는 전구 및 조명 장치를 제조하는 업체로 지난해 매출액은 711억원, 영업이익은 69억원이었다.

상장 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다.

클리노믹스는 질병 진단 전문 기업으로 지난해 연결 기준 41억원의 매출액과 50억원의 영업 손실을 기록했다.

상장 주관사는 대신증권이 맡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