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전국서 처음으로 드론축구 챔피언십 리그 개최

경기 고양시는 8~9월 국내서 처음으로 전국 규모의 ‘고양 드론 축구 챔피언십 리그’를 연다고 13일 밝혔다. 고양시가 주최하고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리그 형태의 드론축구대회다.

전국 드론축구팀을 대상으로 조별 예선과 본선으로 운영된다. 예선전은 8월 9일부터 31일까지 4개조 풀리그를 거쳐 조별 1,2위 팀이 9월 6일에 8강 토너먼트와 3·4위전, 결승전에 올라간다. 9월 6일에는 유·소년부 리그가 시작된다. 고양 드론 축구 챔피언십 리그의 총 시상금은 국내 최대인 4000만원이다.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시민 안전을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한다. 개막식을 포함해 전 경기 온라인 생중계, 특집 방송프로그램 편성, 온라인 참여 이벤트 등 다양한 비대면 행사 프로그램을 도입하기로 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국제꽃박람회와 함께 고양시를 대표하는 행사로 키우겠다”며 “2025년 세계드론월드컵 개최지로 고양시가 선정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는 한국항공대가 위치한 화전지역에 드론앵커센터 설립과 드론연구개발(R&D) 기업을 유치하고 있다. 4차 산업혁명 관련 드론산업 육성 정책 추진 등 해 국내 최대의 드론밸리 조성을 위해서다.

고양=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