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뉴스] 직접 만든 코로나19 가면 쓰고 "감사합니다"

"코로나19로 애쓰시는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
대구북중학교 재학생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 등교할 수 있도록 고생하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이색적인 가면을 만들었다.

'코로나19 물렀거라'란 주제로 동아리 활동을 통해 정성껏 만든 가면에 '의료진분들 힘내세요', '함께 이겨내요', '당신은 영웅입니다', '힘을 합치면 극복할 수 있다'는 다양한 문구를 담았다.

학급별로 가면 동영상을 만들어 공유도 했다.

[카메라뉴스] 직접 만든 코로나19 가면 쓰고 "감사합니다"

3학년 박모 군은 "방역과 감염방지를 위해 밤낮으로 일하는 의료진들 덕분에 학교에 나올 수 있다"며 "우리도 학교에서 방역 생활수칙을 잘 지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양명순 교장은 "학생들이 말보다 실제 활동을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것"이라며 "직접 만든 가면을 전시해 많은 사람이 공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글 = 임상현 기자, 사진 = 대구시교육청 제공)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