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부동산 대책 관련 당정 협의 일정이 취소됐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10일 오전 7시30분 예정됐던 부동산 대책 관련 당정 협의 일정을 9일 취소했다.

다만 내일 오전 10시 경제장관회의를 거쳐 11시 부동산 종합대책 발표는 예정대로 진행한다.

민주당 핵심 관계자는 "원래 당정 고위 관계자들이 회의를 한 뒤 정부가 합동 발표를 하려고 했으나, 당정 협의를 취소하고 정부 발표만 하기로 조율했다"고 말했다.

급작스러운 당정 협의 취소를 두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실종 사태 탓 아니냐는 추측이 일고 있다. 이에 당 관계자는 "박 시장 때문에 취소한 것이 아니라며 오늘 당정 협의 이후에도 실무적으로 마라톤 회의를 해서 내용을 마무리 지었기 때문"이라며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