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범 前 한국외교협회장 별세

이창범 전 한국외교협회 회장이 7일 별세했다. 향년 85세.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고인은 1959년 외교부에 입부해 40년간 봉직하면서 중동국장, 기획관리실장, 주호주 대사, 주스웨덴 대사 등을 지냈다. 2002년월드컵축구유치위원회 사무총장과 한국외교협회 회장, 한국한시협회 회장도 역임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이며 발인은 9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