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폭력 근절 다짐"…울산시 등 기관·단체 공동선언

울산시는 울산시의회, 울산지방경찰청, 울산여성단체협의회와 공동으로 3일 오후 시청 대강당에서 '울산여성 폭력 바이(Violence)-바이(Bye)' 공동선언 행사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폭력과 성범죄 예방을 위한 것으로, 공동선언문 낭독과 실천 다짐 퍼포먼스 등으로 진행됐다.

행사에는 김석진 울산시 행정부시장, 박병석 울산시의회 의장, 이상탁 울산경찰청 제1부장, 염점향 울산여성단체협의회장, 기관·단체 관계자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참여 기관과 단체가 함께 낭독한 선언문에는 여성폭력 없는 생활 환경 조성과 정책 추진, 신속한 경찰 수사와 엄중한 처벌, 여성폭력 근절을 위한 시민운동 추진 등에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실천 다짐 퍼포먼스에서는 참가자들이 함께 줄을 당겨 '성폭력·성범죄·성매매·성희롱'을 표현한 걸개그림을 뜯었고, 그 자리에 '여성폭력 청정도시'라는 문구가 드러났다.

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참여 기관·단체들이 여성폭력을 추방하고 여성폭력 청정도시를 만들자고 다짐하는 좋은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