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인더스트리는 1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0 수소모빌리티+쇼'에 참가해 소재·부품 대표 기업을 향한 비전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전시에서 수분제어장치와 막전극 접합체(MEA), 고분자 전해질막(PEM) 등 수소 연료전지 소재·부품의 기술개발 동향과 양산화 전략을 발표한다.

코오롱인더스트리 '수소모빌리티+쇼' 참가…비전 제시

코오롱인더스트리는 향후 수소 연료전지 핵심 소재의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이에 수소전기차뿐 아니라 주택·건물, 드론, 중장비, 기차, 선박 등으로 시장 확대에 나서고 있다.

코오롱인더스트리 연료전지사업담당 이무석 상무는 "당사가 보유한 핵심 소재 기술을 활용해 수소 연료전지뿐 아니라 수전해 분야까지 사업 확장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