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 소상공인·중기 위해 기금 7억 출연

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는 1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전남신용보증재단을 찾아 7억2천800만원의 기금을 출연했다.

이 기금은 코로나19 등으로 자금난을 겪는 도내 소상공인·중소기업 경영안정을 위한 금융지원 재원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서옥원 영업본부장은 "기금 출연을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에게 원활한 자금지원이 돼 어려운 여건의 지역경제가 좀 더 활성화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남영업본부는 앞으로도 다양한 금융지원을 통해 전남의 지역경제가 조속히 정상으로 복귀될 수 있도록 지역은행으로서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영업본부는 2월에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10억원을 특별출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