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 노사정 대표자 협약식이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의 불참으로 취소됐다. 사진=뉴스1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 노사정 대표자 협약식이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의 불참으로 취소됐다. 사진=뉴스1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 노사정 대표자 협약식이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의 불참으로 취소됐다. 다만 총리실은 노사정 합의 자체는 유효하다는 입장이다.

총리실에 따르면 정세균 국무총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대표자 협약식' 주재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협약식은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의 불참으로 협약식이 취소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