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코로나 중증환자 현재 33명…렘데시비르 첫 투약 대상"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