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지노 휴장 130일째…강원랜드 포스트 코로나 대비 총력전

강원랜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시대를 대비하고, 여름 성수기 영업 준비를 빈틈없이 하고자 코로나19 확산 방지 총력전에 나섰다.

강원랜드는 손님과 직원 간 감염방지를 위해 테이블 게임에 설치한 비말 가림막을 머신 게임 1천360대와 전자 테이블 게임 208석에 모두 설치를 했다.

손님과 직원이 매일 만지는 게임 칩 소독을 위해서는 전용 살균기를 도입했다.

카지노 휴장 130일째…강원랜드 포스트 코로나 대비 총력전

직원 간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 확산 예방을 위해 직원 휴게공간을 늘리는 한편 비대면 온라인 조회 등 접촉 최소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임원진과 관리자들은 매일 현장에서 방역 현황과 영업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강원랜드는 주간 2회 이상의 비상대책위원회 회의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추세에 따른 대응 방안을 결정하고 있다.

여름 성수기를 대비해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한 워터파크, 콘도, 호텔 등의 영업활동 계획 준비도 본격화했다.

카지노 휴장 130일째…강원랜드 포스트 코로나 대비 총력전

현재 영업 중인 식음업장, 연회장 등에는 QR코드 전자출입명부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앞서 강원랜드는 카지노 일반영업장 개장을 대비해 5월 27일 임시 영업 리허설을 통해 정부 방역 지침에 따른 안전관리대책과 공조시설 살균시스템, 비말 가림막, 열화상 카메라, 격리실 등 내부 방역 시설을 점검하고 미비점을 보완했다.

강원랜드는 2월 23일부터 카지노 일반영업장에 대해 휴장을 단행했다.

1일 현재 카지노 일반영업장 휴장은 130일째이다.

카지노 휴장 130일째…강원랜드 포스트 코로나 대비 총력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