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브리프
경남대표도서관이 7월 1일부터 시설 대부분을 정상적으로 운영한다. 도서관은 지난 5월 6일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열람 공간을 폐쇄하고, 도서 대출 서비스로 한정해 운영했다. 이번 조치로 청소년관을 제외한 디지털자료실, 다문화자료실, 장애인자료실 등 시설 대부분이 개방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