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고양시는 이용자 밀집도가 높은 대형음식점과 목욕장 등의 위생업소에 대해서도 전자출입명부(QR코드) 설치를 확대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고양시, 대형음식점·목욕장업도 전자출입명부 설치

시는 최근 수도권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잦아들지 않고 지속적인 확산 조짐을 보임에 따라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이런 결정을 했다.

이에 따라 시는 소비자 위생감시원을 활용, 고위험시설에 분류되지 않은 이용자 밀집도 300㎡ 이상 대형음식점 326곳, 목욕장업 67곳을 방문해 전자출입명부 설치와 방역지침 준수를 안내할 예정이다.

시는 소규모 음식점 1만1천460곳에 대해서도 홍보물을 통해 자율적 참여를 유도하는 등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고양시 관계자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앞으로도 고위험시설에 분류되지 않은 방역 사각지대 위생업체에 대해서도 소독물품 지원과 전자출입명부 설치, 방역수칙 안내를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