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건강기능식품의 기준 및 규격' 개정안 행정예고
건기식 영양성분 9종 주의사항 신설…"흡연자는 섭취 전 상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30일 건강기능식품에 들어있는 비타민K, 크롬 등 영양성분 9종과 관련해 섭취 시 주의사항을 신설한 '건강기능식품의 기준 및 규격' 개정안을 행정예고했다.

개정안은 지난해 건강기능식품 재평가 결과를 반영한 것으로, 영양성분 9종(베타카로틴·비타민K·비타민B1·비타민B2·비타민B12·판토텐산·비오틴·칼륨·크롬)과 관련해 섭취시 주의사항을 담았다.

예컨대 평상시 항응고제 등을 복용하는 경우 혈액 응고와 뼈 구성을 돕는 비타민K를 섭취하기 전 전문가와 상담을 해야한다.

흡연자는 베타카로틴, 신장질환이나 위장관질환 등이 있는 사람은 칼륨, 당뇨병이 있는 사람은 크롬을 섭취하기 전 전문가와 상담해야 한다.

개정안에는 크롬의 기능과 관련해 '체내 탄수화물, 지방, 단백질 대사에 기여' 한다는 내용도 신설됐다.

또 건강기능식품의 성상, 영양성분 함량 등 정확한 분석을 돕기 위해 성상시험법을 새롭게 마련하고 비타민 5종(비타민D·비타민B2·비타민B6·비타민B12·비오틴)에 대한 시험법을 개선하는 내용도 담겼다.

개정안의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개정안에 대해 의견은 다음달 31일까지 제출할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