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대구시장 "세출예산 구조조정"…2차 긴급생계자금 등

권영진 대구시장은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2차 긴급생계자금 지급과 관련해 세출예산 구조조정을 지시했다.

권 시장은 이날 간부회의에서 "코로나19 방역, 경제방역, 심리방역을 위해 실·국장은 비상사태에 임한다는 각오로 당장 필요한 사업 이외에는 대응 예산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실·국별 세출예산을 과감하게 구조를 조정하라"고 말했다.

또 코로나19로 지역 건설업체 피해가 큰 상황을 고려해 하도급 때 지역 중소건설업체가 의무적으로 참여하도록 하고, 지역업체 생산 물품을 우선 구매해 사용하도록 했다.

그는 "하반기 정기인사에서 행정·경제 부시장에 권한과 책임을 주는 인사를 하겠다"며 "양 부시장 권한과 책임하에 인사를 협의·결정하고 시장은 그 결정사항에 대해 최종협의하는 것으로 진행하겠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